마케팅

전문가가 공유하는 실무 노하우

Lug님이 공유하는 실무 노하우

식품 마케팅에서 효율이 좋은 광고 소재는?

식품 업계는 포화 상태에 접어든 레드오션 시장으로 알려져 있어요. 하루가 멀다고 신제품이 쏟아지기에 업체 간 극도로 심한 경쟁이 펼쳐지는 무대이죠. 

이에 다른 업계보다 저비용 고효율의 마케팅 플랜을 세우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해요. 한정된 예산 속에서 최대 효과를 가져올 수 있는 광고 소재를 찾는 것이 식품 마케팅의 핵심이에요.

오늘은 번지 파트너 Lug님의 경험과 인사이트를 토대로 식품 업계(F&B)에서 효율이 높은 광고 소재를 소개해 드릴게요.

식품 마케팅은 영상 소재가 유리해요

사실 마케팅의 본질은 먼저 어떤 것의 장점을 보고, 그 장점을 잘 알려주는 것인데요. 식품의 장점을 잘 알려주려면 무엇보다 비주얼이 중요하다고 할 수 있어요. 누가 봐도 먹고 싶을 정도로 맛있게 보이는 비주얼은 방금 식사를 마친 사람이더라도 구매 버튼을 누르게 만들 수 있어요. 

따라서 식품 마케팅에서는 어떤 소재보다 비주얼을 잘 담을 수 있는 영상 소재가 유리해요. 다만 비주얼만 강조하는 것보단, 영상을 통해 “누구나 손쉽게 이 음식을 만들 수 있어요”라는 메시지를 주는 것이 중요해요.

이에 요리가 완성되어 가는 과정을 짧게 보여준다거나, 다양한 레시피를 소개하는 영상 소재가 비주얼과 메시지를 모두 잡을 수 있는 예시입니다.

식품에 따라 다양한 컨셉의 영상을 고려해보세요

식품의 종류는 우리가 흔히 먹는 반찬, 고기, 생선부터 건강기능식품까지 다양한데요. 이에 각 식품의 특성을 잘 표현할 수 있는 영상 컨셉을 잡는 것도 중요해요.

가령, 고등어와 같은 단순 먹거리는 요리 후 시식하는 컨셉이 좋을 수 있지만, 건강기능식품은 인플루언서가 자세히 설명해 주는 컨셉이 적합할 수 있어요. 이에 따라, 먼저 간단한 이미지를 올려보고 반응을 살핀 후 최종적인 마케팅 컨셉을 수립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에요.

마케팅 초기엔 롱폼보다 숏폼을 추천해요

영상은 길이에 따라 롱폼과 숏폼으로 나뉘는데요. 긴 길이의 롱폼 영상은 많은 정보를 줄 수 있는 장점이 있지만, 그만큼 제작 비용이 많이 들어요. 

이에 마케팅 초기이거나 예산이 넉넉지 않을 경우 롱폼보다 ‘1분 이하의 숏폼’ 형태의 영상이 효율이 좋을 수 있어요. 요즘 숏폼 영상이 트렌드이기도 하고요.

그래서 식품업계에서도 숏폼을 활용한 마케팅을 활발하게 펼치고 있는데요. 대표적으로 굽네치킨은 30초 분량으로 광고 숏폼 영상을 만들어 인스타그램 릴스와 틱톡, 유튜브에 공개했는데요. 해당 영상은 공개 10일 만에 조회수 200만 회를 돌파했어요. 나아가 편의점 업계도 '편텐츠'라는 말이 나올 정도로 숏폼을 적극적인 마케팅 수단으로 활용하고 있어요. CU는 업계 최초로 숏폼 시트콤인 '편의점 고인물'을 선보였고, GS25도 편의점을 배경으로 짧은 에피소드를 숏폼으로 만들었어요.

숏폼 영상도 플랫폼에 따라 조금씩 다른 비율로 올리는 것이 좋은데요. 유튜브의 경우 주로 세로형이 선호되고, 메타와 인스타그램은 정방향(정사각형) 비율의 영상이 선호돼요.

예산이 적은 경우엔 자사 SNS 계정을 키워보세요

사실 신생 식품 업체의 경우 대규모 마케팅 예산이 확보되지 않을 수 있어요. 그런 경우 처음부터 유료 광고를 집행하는 퍼포먼스 마케팅보다는 유튜브, 인스타그램 등 자사 SNS 계정을 키워 홍보하는 콘텐츠 마케팅이 효율적일 수 있어요.

브랜드 SNS 계정을 만드는 것은 비용이 거의 들지 않아 저비용 고효율의 마케팅 환경을 구축할 수 있어요. 또한 계정을 운영하며 즉각적인 고객의 피드백을 받을 수 있어 빠른 대응이 가능하다는 것도 큰 장점이에요.

전문가 Lug의 노하우

“F&B의 고유 특징일 수도 있는데, 식품 업계 마케팅은 단연 영상 소재가 가장 파괴력이 있어요”

  • 꼭 화려한 영상은 아니더라도 motion만 살짝 줘도 이미지와는 확연한 성과 차이가 나요. 저희 같은 경우는 15초 미만의 세로형 영상의 성과가 가장 좋았어요.
  • 그간 활로를 찾기 어려웠는데요. 광고에 있어서 소재 기획이 중요한데, 상품의 매력을 영상으로 잘 포착하고 전달할 때 성공적인 결과를 얻을 수 있었어요.

노하우를 알려준 전문가

Lug

퍼포먼스 마케팅

간단한 소개 :

    식품 업계(F&B)에서 상품에 최적화된 소재 기획부터 광고 집행, 분석 및 개선 경험이 풍부한 올라운더 마케터

    • 누적 회원 160만 명인 윙잇에서 브랜드마케터로 시작하여 브랜드 ‘고른'의 채널별 마케팅 전략을 수립하였고, 공동 구매 형태의 윙잇 파트너스 운영을 통해 매출 증대에 기여했습니다.
    • 당시 고른의 PB 상품이 많이 없었습니다. 이에 잘 되는 상품에 집중하는 마케팅 전략을 세우고 ‘바로 굽는 고등어'의 광고 캠페인을 성공적으로 이끌었습니다.
    • 시즌별 상품군에 맞는 소재를 기획하고, 그에 맞는 숏폼 영상 콘텐츠를 50개 이상 제작하여 성공적인 광고 성과를 냈습니다.
    • 당근마켓/토스/페이코 등의 신생 매체에 페이드 마케팅 캠페인을 시도하여 User Acquisition 상승 및 구매 캠페인을 이끌었습니다.

주요 경험 :

    마케팅 전략을 변경하고 식품 플랫폼 회원가입 비용 26% 개선 

    • 윙잇 첫 번째 광고 기획자로 구글/메타/네이버 등 매체 Self-Serve 운영
    • 매출을 목표로 숏폼 영상을 기획 및 제작하여 각 광고 소재별로 매출 파악 후 캠페인 운영
    • 매체별 퍼포먼스 분석을 위한 대시보드 및 모니터링 시스템을 구축
    • 마케팅 성과 분석 툴에 대한 높은 이해도를 바탕으로 광고 및 내부 성과 분석하여 문제 지점 파악
    • 다양한 브랜드(고른이, 닭가슴살 브랜드 등)의 브랜딩 마케팅과 광고 소재 기획

번지는 전문가 Lug 님과의
파트타임 협업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협업할 수 있는 주제

    • 상품별 특징에 따른 최적화 광고 소재 기획 및 숏폼 영상 콘텐츠 기획과 배포
    • 커머스 플랫폼의 User Acquisition 및 매출 증대를 위한 상품별 광고 소재 및 콘텐츠 기획
    • GA4, Mixpanel, Firebase를 도입한 플랫폼의 광고와 마케팅 효율 측정 및 매체와 크리에이티브 신규 발굴

비슷한 경험을 가진 전문가를
더 찾아보세요.

Shine

번지 검증 인재

토스에서 동영상 광고를 제작하여 회원가입
비용을 1/3로 낮췄습니다.

스브스뉴스, 국내 대표 핀테크 스타트업
퍼포먼스 마케팅, 콘텐츠 마케팅

소재 제작부터 메타 광고 집행까지

동영상 광고 소재 제작

토스 출신

빅토리퍼포먼스

번지 검증 인재

네이버 쇼핑 검색광고는 일반 검색광고와는 다르게 운영해야 효율이 납니다.

NHN애드,플레이디
퍼포먼스 마케팅

키워드 입찰 전략

구매 의향 높은 트래픽 확보

Cox

번지 검증 인재

자사몰에 신규 고객을 유치하고, 첫 구매 전환
유도에 강점이 있습니다.

(주)GH기획,(주)엠포스
퍼포먼스 마케팅

자사몰 활성화

첫 구매 유도

자사몰 UX/UI 개선

CAC 절감

Backed by